다시 시작하는 당신과 함께

폭력에 동의하지 않을 자유

작성자 : 작성자관리자    작성일 :2018-09-12 13:15:32   작성 IP : 220.70.9X.XX    조회수 : 401

 

한국사이버성폭력대응센터 활동가 리아

 

여성혐오 커뮤니티 일간베스트 저장소 유저가 노년 여성 성구매 후기 게시글을 업로드하며 여성의 나체 촬영물을 자신이 촬영한 것인 양 꾸며 유포한 사건이 있었다. 촬영물을 이용한 사이버성폭력의 특성상, 해당 일베 유저부터 원본을 촬영하고 유포한 범죄자까지 다 잡을 즈음 이미 그의 촬영물은 퍼질 대로 퍼진 후였다.

 

놀랍게도 이와 같은 성구매 후기 게시물은 굉장히 흔하다. 게시물 속에 등장하는 성매매 여성이 할머니가 아니기 때문에 대중의 공감을 얻고 수면 위로 떠오르지 못했을 뿐이다. 성매매를 통해 무엇이 팔리는지, 구매자가 정확히 무엇을 사는지 아직 확답할 수 없으나 나는 무슨 상품이든 자본주의 시장에서 거래되는 순간 이렇게 구매 후기 작성 등의 행위가 뒤따라오는 것이 당연한 일임을 안다.

 

육체와 분리된 어떤 성적인 기술이나 서비스만이 거래되는 경우가 오늘의 현실에서 성립 가능한가. 그렇지 않다고 했을 때, 몸 자체에 대한 구매 후기를 동반할 수밖에 없는 성매매를 어떻게 바라봐야 하는가. 만약 성립 가능하다고 가정해 보아도 무형의 서비스 또한 엄연한 물건으로 경영자의 품질관리가 지속적으로 요구되는 품목이며 마케팅이 이루어지는 부분인데, 정말 그 상품을 그런 방식으로 다뤄도 별문제가 없을까?

 

새로운 사이버성폭력 유형을 처음 인지할 때마다 매번 그래왔듯 성구매 후기 문화의 실태를 접했을 때도 수많은 질문이 꼬리에 꼬리를 물고 따라왔지만, 그의 의지에 반하여 촬영물을 유포 당하는 성매매 여성들뿐만 아니라 직접 자신의 몸 사진을 올리며 호객행위를 하거나 손님에게 후기 작성을 장려하는 여성 또한 생겨나는 모습을 보며 지금 할 수 있는 질문을 하나로 정리해 보았다. 성매매 시장의 상품, 혹은 상품 판매자는 후기 작성에 동의하지 않을 자유가 있는가?

 

한국사이버성폭력대응센터는 소위 박카스남사건이라 불리는 이번 종묘 불법촬영 및 유포 사건지원에 함께했다. 유포 가해자에 의해 업로드 된 피해 경험 여성의 촬영물을 삭제하는 과정에서 우리는 특별한 즐길거리를 얻었다는 듯 유독 즐거워하는 가해자들의 태도를 피부로 느낄 수 있었다. 심지어 기사 사진에 피해촬영물이 그대로 사용되어 기사 삭제 요청을 해야 하기도 했다. 성매매에 동의했으니까. 이 정도로 가까이 찍힌 걸 보면 촬영에도 동의한 것 같으니까. 이런 일을 한다는 것은 후기 작성에도 동의하는 것이어야 하니까.

 

후기 없는 상품은 주로 품질이 좋지 않아 인기가 없다는 의미로 읽힌다. 소비자는 상품에 대한 후기 작성이 거부 된다는 것을 상상하지 못한다. 촬영과 후기 작성을 강경하게 금지하고 항의한다 해도 그것은 후기의 소멸로 이어지지 않고 대상에 대한 나쁜 평가, 즉 악성 후기를 생성해 장사에 타격을 준다. 디지털기기나 사이버공간에 대한 부족한 지식, 적은 수요로 인한 절박함 등 여러 층위에서 더 약한 판매자나 상품일수록 소비자의 행동을 제지하기 어려울 것이다.

 

뭔가를 구매해서 좋은 상태 변화를 겪을 것이라고 광고할 때나 그러한 효과를 얻었을 때 후기에 올리는 사진은 자신의 상태를 나타내는 셀카 등 분위기를 표현할 수 있는 것들이 많은 반면 물건에 집중할 때, 소유함을 자랑하고 싶거나 나 이거 먹었어.”라는 기록을 남길 때는 테이블 위에 올려진 것들을 찍게 된다. 현재 생산 되고 있는 것은 성구매 후 만족한 고객의 셀카가 아니라 여성의 몸이다.

 

사진 속 사람들을 먹었다고 표현하는 후기 게시물이 끊임없이 올라오는 모습을 보는 것은 삭제지원자의 일상이다. 이번 지원 중 우리는 다양한 여성의 신체 부위, 어떤 여성이든 맛있게 즐길 수 있도록 펼쳐진 테이블 위에서 노년 성매매 여성이 어느 자리에 놓였는지 목격했다. 그 사건의 피해경험자는 일흔네살이라고 했다. 촬영물을 처음 접했던 날, 최초 유포된 후기 게시물에 동의했는지 하지 않았는지 그 자리에 없었던 내가 알 수 없었지만, 그에게 동의하지 않을 자유가 있었지 생각해볼 수 있었다. 저 사진을 찍힌 순간, 유포된 순간이 오기 전의 삶에서는 74년이라는 시간을 지나 그 위치에 가게 되는 동안, 그에게 동의하지 않을 자유가 있었는가

 


이전 다음 리스트


총 게시물: 143   페이지: 1/10   오늘: 272   전체: 189304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9.01.16
조회수: 7

[센터활동] 서울시 인터넷시민감시단 20...

내용 : 1월 16일 오후 4시부터 5시 30분까지 다시함께상담센터에서는 방송통신심의위원회 담당자, 한국인터넷자율정책기구 담당자 분들을 모시고 서울시 인터넷시민감시단 사업과 관련된 실무회의를 진행하였습니다.&nbs...

작성일 : 2019.01.16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9.01.15
조회수: 13

서울행정법원장에게 보내는 공개서한

내용 :    2018년 12월 20일 서울행정법원 제12부 ​‘미성년자와 성매매 한 경찰관의 해임처분이 부당하다’는 판결에 대하여 서울행정법원장에게 보내는 공개서한  안녕하십니까.저희 다...

작성일 : 2019.01.15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8.12.24
조회수: 92

[기획기사] 유흥구인구직사이트 불법성 ...

내용 :    지난 9월 시사저널 보도 중 알바몬에서 ‘불법 성매매 알선’업자들이 올린 채용공고에 대한 기사를 낸 적이 있었다. 기자의 취재에 따르면 플랫폼을 제공한 알바몬은 성매매알선구인...

작성일 : 2018.12.24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8.12.24
조회수: 94

[기획기사] 활동가에게 듣는 ‘악녀알바’...

내용 :  다시함께상담센터에서는 유흥구인구직사이트 중 가장 문제가 되고 있으며 높은 수익구조로 운영되고 있던 대표적 사이트 ‘여우알바’와 ‘악녀알바’를 2017년 고발하였다. ‘여우알바’건이 ‘혐의없음’으로 종...

작성일 : 2018.12.24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8.12.24
조회수: 93

[다시Talk] 시민활동을 이어서 이어서

내용 :  인터넷 감시단 신 성 환 2017년 ‘왓칭유’, 2018년 인터넷시민감시단으로 활동한 신성환입니다. 다른 분들이 인터넷시민감시단에 대한 이야기를 많이 하셨으니, 저는 주로 활동한 왓칭유 시민활동단의 ...

작성일 : 2018.12.24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8.12.24
조회수: 60

[다시Talk] 나의 작은 관심과 노력이 남...

내용 :    인터넷 시민감시단 박 성 만   안녕하세요 서울시 인터넷시민감시단 박성만입니다.저보다 훌륭한 분들이 많은 데 이런 기회를 주셔서 감사합니다. 우연히 서울시 인터넷시민감시단 ...

작성일 : 2018.12.24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8.12.24
조회수: 66

[다시Talk] 인터넷시민감시단으로 활동하며

내용 : 인터넷 시민감시단 나 혜 리   대한민국에서 태어난 여성은 많은 불안감 속에 살아가게 됩니다. 디지털 성폭력, 불법촬영 영상. 흔히 말하는 ‘몰카’가 그러한 예라고 할 수 있습니다. 잘못 된 것...

작성일 : 2018.12.24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8.12.24
조회수: 58

[다시Talk] 조금씩, 꾸준히 반성매매 활...

내용 : 인터넷 시민감시단 김 지 은   2018년 한 해 동안 여러 가지 의미 있는 활동을 했지만, 그중에서도 기억에 남는 것은 인터넷시민감시단 활동이었다. 인터넷시민감시단에서는 온라인상의 성매매 홍보 게...

작성일 : 2018.12.24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8.12.19
조회수: 77

'시민' 감시영역의 친근한 접근!

내용 : <찾아가는 왓칭유> ‘시민’감시영역의 친근한 접근   시민모임과 함께 우리 동네 ‘성매매’ 돌아보기  <찾아가는 왓칭유>는 ‘시민’이 있는 모​임 및 기관과 함께 성산업 균...

작성일 : 2018.12.19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8.12.19
조회수: 47

되돌아보며 나가아기

내용 : 어느덧 2018년 한 해를 마무리하는 시점이 돌아왔네요.인터넷시민감시단도 한 해 활동을 마무리하고 내년을 준비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되돌아보며 나아가기"라는 이름을 걸고 세번째 간담회를 준비했는데요....

작성일 : 2018.12.19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8.12.11
조회수: 106

2018 법률의료심리지원단 송년모임

내용 :   2018년 법률의료심리지원단 송년모임이 12월 11일 저녁 7시~9시까지 진행되었습니다. 멀리 가까이에서 참석하여 주신 지원단과 함께 1부는 사업공유, 지원단 활동보고 시간을 가졌고 2부 순서로...

작성일 : 2018.12.11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8.11.22
조회수: 563

2018년 5차 찾아가는 현장상담 (연신내)

내용 :   2018년 11월 22일 5차 찾아가는 현장상담이 진행되었습니다.찾아가는 현장상담은 청소년 밀집 지역으로 직접 찾아가 가출 및 성매수 범죄 피해 등의 위기에 있는 청소년들의 피해를 예방하고 청소년 ...

작성일 : 2018.11.22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8.11.17
조회수: 144

인터넷시민감시단 2차 힐링프로그램(감...

내용 : 안녕하세요.다시함께상담센터 인터넷시민감시단입니다. :)11월 17일 저녁,감시단 활동으로 지쳤을 몸과 마음을 회복하기 위해 두번째 힐링프로그램으로 다시 모였습니다.이름하여 "감시를 벗어나 문화를 나눠요“...

작성일 : 2018.11.17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8.11.16
조회수: 178

2018년 4차 서울시 청소년시설 연합거리...

내용 :    2018년 11월 16일  27회 서울시 청소년시설 연합거리상담이 진행되었습니다.서울시내 8개 구역에서 동시다발적으로 진행되며, 이번이 올해 마지막 활동이었습니다. 서울시청소년시설연합...

작성일 : 2018.11.16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8.11.15
조회수: 126

신촌/아현역으로 성매매밀집지역 현장조...

내용 :   지난 11월 15일, 수능 후 분주한 대학가로 감시사업팀이 올해 마지막 현장조사를 다녀왔습니다. 감시사업팀에서는 현장조사를 통해 성매매밀집지역의 성산업 규모와 특성을 파악하고, 성매매업소를 ...

작성일 : 2018.11.15

이름 선택/해제 제목 선택/히제 내용 선택/해제

검색

다시함께상담센터 로고

    06939 서울특별시 동작구 여의대방로 54길 18 서울여성플라자 4층
    Tel : 02-814-3660  Fax : 02-814-3556  Email : dasi2003@chol.com
    COPYRIGHT(C) 2016 서울특별시 다시함께상담센터 .ALL RIGHTS RESERVED. Made by 비앤아이